더불어민주당 조승래 의원, 앱마켓 갑질 방지 법안 대표발의
더불어민주당 조승래 의원, 앱마켓 갑질 방지 법안 대표발의
  • 박준영
  • 승인 2020.09.08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리에이티브 이코노미 = 박준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조승래 의원이 인앱결제 강제 등 불공정 행위 방지를 위한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 대표발의를 진행했다.

조승래 의원(대전 유성구갑,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간사)은 오늘(8일), 앱마켓 사업자의 인앱결제 강제 등 갑질 방지 장치를 마련하기 위한 전기통신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이는 최근 구글이 안드로이드 기반 휴대전화에서 디지털콘텐츠를 구매할 때 자사의 결제 수단만 사용하도록 '인앱결제' 방식을 강제하고 결제금액 30%를 수수료로 징수하기로 한 데 따른 것이다.

이번 개정안에 조승래 의원은 ▲ 특정 결제방식 강제 ▲ 부당한 앱 심사 지연 및 삭제 ▲ 타 앱마켓 등록 방해 등 앱마켓 사업자의 대표적인 갑질 사례로 지적되던 행위를 할 수 없도록 하고, 결제와 환불 등 앱마켓 사업자의 이용자 보호 의무도 규정했다. 또한 방송통신위원회에 앱마켓 사업자의 의무 이행 실태 점검, 자료 제출 명령, 시정명령 등의 권한을 부여해 법안의 실효성을 더했다.

조승래 의원은 "글로벌 사업자의 시장지배력이 국내 콘텐츠 개발사와 국민의 부담 가중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질서를 정비할 필요 있다. 국내 콘텐츠 경쟁력 강화와 소비자 편익 증진을 위해 과방위 간사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 개정안은 인앱결제 문제 외에도 실제 앱마켓 사업자들이 시장에서 행해온 부당 행위를 구체적인 조항으로 담았다. 글로벌 앱마켓 사업자는 국내 모바일 게임 <리니지M> 등에 해당 앱마켓 독점 출시를 강요하거나, 국내 웹툰 애플리케이션 <레진코민스>가 성인용 콘텐츠를 제공한다는 이유로 앱마켓에서 일방적으로 삭제하는 등 '시장 지배력'을 남용한 갑질행위를 한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더불어민주당 조승래 의원
더불어민주당 조승래 의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